전문클리닉

부울경 척추 관절 중심 병원

진료시간

척추클리닉

박원욱병원은 검사부터 치료까지 진심을 다합니다.

추간판 질환

원인, 증상, 진단

경추 질환은 요추 질환에 비해서 그 빈도가 흔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요추에는 말초 신경이 대부분인 반면 경추에는 중추 신경이 있기 때문에 마비를 일으키는 질환이 요추에 비해서 흔합니다.

순수한 경추 추간판 탈출증만 있는 경우는 목의 통증이 거의 없고 팔과 손의 저림, 당김 증상(방사통)만 있습니다. 그러나 목의 통증과 동반되는 경우는 경추 추간판 내장증 혹은 경추 후관절염과 동반되었을 가능성이 있으며 팔의 저림이 없이 목의 통증만 있는 경우는 추간판 탈출증 보다는 경추 추간판 내장증 혹은 경추 후관절염만 있거나 근육 뭉침(근막통 증후군)만 있는 경우가 흔합니다.

경추 추간판 질환에는 축성 통증(axial pain)이 발생할 수 있는데 이는 후두부 통증이나 어깨 혹은 견갑골 부위의 통증으로 나타납니다. 따라서 이런 축성 통증이 어깨 질환이나 근육통으로 오인될 수도 있습니다. 이런 축성 통증은 경추 후관절염 등 후관절 질환에 의해서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경추 추간판 탈출증은 심할 경우 마비 증상이 나타날 수도 있는데 뼈(골극)에 의한 추간판 탈출증(hard disc)의 경우는 경추증성 척수증(cervical spondyotic myelopathy)이라고 하여 팔 혹은 팔 다리에 마비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경추 추간판 질환도 요추와 마찬가지로 엑스선 사진, CT, MRI 및 근전도 검사, DITI 등이 필요합니다.

치료

비수술적 치료

약물 치료, 물리치료, 보조기 등이 1차적으로 시도될 수 있으며 물리치료의 한 종류인 경추 견인술이나 무중력 감압술은 효과가 있는 경우도 있으나 치료 후 통증이 심해질 경우는 중단해야 합니다. 요추 질환과 마찬가지로 경막 주사가 시도될 수 있으며 방사통이 있는 경우는 신경차단술이 적응될 수 있습니다. 이런 치료로 효과가 없는 경우는 경추 신경성형술 혹은 경추 고주파 수핵 감압술이 시도될 수 있습니다. 경추 신경성형술은 요추와 달리 추간판과 신경 사이로 카테터가 지나갈 수 없기 때문에 경막 후방에서 시술이 되므로 요추에 비해 효과가 적은 것으로 생각됩니다. 경추 고주파 수핵 감압술은 국소 마취 하에 목의 전방으로 작은 바늘을 삽입하여 디스크 안으로 카테터가 들어가서 고주파로 디스크를 태워 없애는 것으로 적응증을 잘 선택하면 박원욱병원의 경험상 큰 효과를 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수술적 치료

비수술적 치료에 효과가 없을 경우에는 수술을 해야 하는데 탈출된 추간판의 부위와 정도 동반 질환의 유무에 따라 수술법이 달라집니다. 반드시 전문가와 상의해야 하며 마비가 진행되는 상황이 아니면 6주 이상의 연속적인 치료가 선행되어야 하는 것이 우리나라 의료보험 규정입니다. 수술은 전방 혹은 후방 혹은 전후방으로 행해질 수 있으며 병의 상황에 따라 달라집니다. 퇴행성 변화가 거의 없는 경추 추간판 탈출증의 경우는 디스크 제거 및 고정술이 아닌 인공디스크 삽입술이 가능한데 이는 수술 후 수술 부위의 가동성을 줄 수 있습니다. 경추증성 척수증으로 인한 마비 증상이 있을 경우는 다른 경우보다 큰 수술이 필요한데 전방 척추체 제거술, 뼈 혹은 케이지 삽입 및 금속 고정술, 후궁 성형술(laminoplasty) 의 수술 방법이 있습니다.